Credit
정리. 배지안
디자인. 전유림
사진 출처. 어비스컴퍼니

영감을 갈망하며 이리저리 뛰어다니다 선미가 마주한 ‘STRANGER’. 낯설지만 늘 옆에 있었던, 내가 만들어낸 나. 창작자 선미의 결실, 아티스트 선미의 ‘STRANGER’와 그에게 영감이 되어준 음악을 담은 플레이리스트. 

선미 - ‘STRANGER’

선미: 오늘따라 치명적이고 싶은 날, ‘STRANGER’를 들으며 걸으면 영화 속 주인공이 된 기분을 느끼실 수 있을 거예요.

선미 - ‘Calm myself’

선미: 세상에 나 혼자만 있는 것 같다고 느낄 때 이 노래를 꼭 들어보세요.

선미 - ‘덕질 (Call my name)’

선미: 팬들은 내 가수가 힘들어 하는 순간을 다 알고 있어요. 그리고 그런 저를 응원해주는 팬들의 마음도 전 다 알고 있어요.

d4vd - ‘Here With Me’

선미: 퇴근길, 문득 바라본 차창 너머에 해가 지는 모습을 보면 제 마음은 몽글몽글 아련해져요.

실리카겔 (Silica Gel) - ‘NO PAIN’

선미: 음악이 없는 세상, 그건 죽은 거나 다름없지!

JVKE - ‘golden hour’

선미: 한마디로 요즘 날씨에 듣기 딱 좋은 노래! 눈까지 오면 더 완벽하겠죠?

Joji - ‘Glimpse of Us’

선미: 술 한 잔 마신 날, 이 노래를 불러야 할 것 같아요.

Tobias Dray - ‘Maya’

선미: 그냥 좀 울고 싶을 때 듣고 싶은 노래예요.

Hotel Ugly - ‘Shut up My Moms Calling’

선미: 1990년대 감성을 좋아하시나요? 그렇다면 누구나 무조건 좋아할 노래라고 생각해요!

선미의 추천 

Men I Trust - You Deserve This’, Show Me How

Olivia Rodrigo - vampire

Stephen Sanchez - Only Girl

NF - HOPE

Poom - Qui es-tu?

READ MORE
선미의 언어
2021.03.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