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redit
정리. 김민경
디자인. 전유림

치열한 경쟁을 끝낸 일곱 소년이 마침내 출발탄을 뜨겁게 쏘아 올렸다. 잿빛 세상 속에서 물을 뿌려서라도 무지개를 찾겠다고 선언한 ATBO에게, 모든 열정을 쏟아낸 데뷔 앨범 ‘The Beginning : 開花’와 앞으로 그들의 모든 순간을 함께할 이들과 공유하고 싶은 음악에 대해 물었다.


ATBO - ‘Monochrome (Color)’

오준석: ‘Monochrome (Color)’은 ATBO의 다채로운 매력을 느낄 수 있는 곡입니다. 무엇보다 강렬한 느낌과 서정적인 감성이 동시에 담겨 있는 것이 이 곡의 가장 큰 포인트라고 할 수 있어요. 저희 ATBO가 세상에 처음으로 외치는 메시지! 꼭 확인해 주시고 많이 많이 들어주세요!

 

류준민: ATBO 7명 각자의 개성 있는 목소리가 잘 어우러진, 저희만의 색깔을 잘 나타낸 곡입니다. 저희 ‘Monochrome (Color)’! ATBO 7명의 매력이 담겨 있으니 많이 들어주시고, 많이 많이 사랑해 주세요♥

 

배현준: 타이틀 곡 ‘Monochrome (Color)’에는 색을 잃어버린 삭막한 도시를 ATBO만의 다양한 색으로 물들여, 꿈과 희망을 주는 존재로 성장하겠다는 포부를 담았는데요. 그만큼 강한 랩과 중독성 있는 멜로디가 돋보이는 곡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석락원: 중독성이 강하고 파워풀한 훅, 시원하게 뻗어나가는 고음이 가미된 코러스는 무더위를 날려버릴 수 있게 하는데요. 전체적으로 파워풀한 느낌이 강한 곡이지만, 그 안에는 반전되는 분위기의 프리코러스와 감미로운 매력이 느껴지는 브리지까지 들어 있으니 귀 기울여 들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정승환: 저는 ‘Monochrome (Color)’의 훅 부분이 특히 중독성이 강하다고 생각하는데요. 자연스럽게 리듬을 타게 되는 전주와 우리 ATBO의 열정이 가득 들어간 떼창 구간이 조화를 이뤄 들으시면서 에너지를 얻으실 수 있는 곡이라고 생각합니다.

 

김연규: ATBO의 타이틀 곡 ‘Monochrome (Color)’은 한 번 들으면 헤어나올 수 없는 사운드에 중독성 강한 멜로디 라인을 가지고 있어서, 들어보시면 ATBO에게 단번에 빠지시게 될 겁니다. 길을 걸으면서 들으면 걸음걸이에도 자신감이 뚝뚝 묻어날 만큼 신나는 노래니까 꼭 들어주세요. 연규 추천!

 

원빈: 이번 ‘The Beginning : 開花’의 타이틀 곡인 ‘Monochrome (Color)’은 세상을 ATBO만의 색으로 칠하겠다는 저희의 포부를 담은 곡입니다. 강함과 부드러움을 동시에 느낄 수 있는 다양한 멜로디 라인이 매력이에요. 노래뿐만 아니라 퍼포먼스에서도 ATBO만의 다채로운 매력을 충분히 느끼실 수 있으니 많이 많이 들어주시고, 무대도 찾아봐 주시면 좋겠어요.

ATBO - ‘Graffiti’

오준석: ‘Graffiti’는 벽에 그리는 그래피티처럼 ‘하고 싶은 것을 주저 없이 표현하라!’는 메시지를 담고 있습니다. 펑키한 느낌의 곡으로 긍정적인 에너지를 받으실 수 있고, 타이틀 곡 ‘Monochrome (Color)’과는 또 다르게 가슴이 벅차오르는 기분을 느끼실 수 있으니 많이 들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류준민: ‘Graffiti’는 ATBO의 밝고 행복한 매력이 가득한 곡입니다. 산책할 때 들으셔도 좋고, 여행 갈 때, 드라이브할 때, 소풍 갔을 때 등등 언제 어디서나 들어도 잘 어울리는 곡입니다. 들으면 들을수록 너무너무 행복해지는 좋은 곡이니까 많이 사랑해 주세요♥

 

배현준: ‘Graffiti’는 타이틀 곡 ‘Monochrome (Color)’과는 또 다른 매력을 느끼실 수 있는데요. ATBO만의 행복한 에너지와 듣기만 해도 시원해지는 느낌을 받으실 수 있어요. 이 무더운 여름에 딱 듣기 좋은 곡 ‘Graffiti’, 한 번씩 들어주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석락원: ‘Graffiti’는 청량함이 돋보이는 곡입니다. 전주부터 펑키한 사운드를 통해 신나는 분위기가 연출될 뿐만 아니라, 시원한 멜로디를 통해 노래를 듣는 분들께 미소를 선물해드릴 수 있는 곡이라고 생각합니다. 여행을 갈 때 특히 잘 어울릴 거예요. 꼭 한 번 들어주세요!

 

정승환: ‘Graffiti’는 올드스쿨 힙합을 베이스로 한 펑키한 리듬과 매력적인 멜로디 라인이 여름의 해변에 온 듯한 느낌을 주기에 여름인 지금 정말 듣기 좋은 곡이라고 생각합니다. 더운 여름 시원한 음료 한 잔과 함께 ‘Graffiti’를 들으면 더위를 뻥 날릴 수 있습니다.

 

김연규: 처음 가이드를 듣고 ‘와… 이 노래다!’ 했던 곡입니다. 정말 시원하고 에너지가 넘쳐서 ‘Graffiti’의 매력에 빠질 수밖에 없습니다. 생동감 넘치는 멜로디 라인이 정말 중독적인 곡이어서 차 타고 여행을 가시거나, ‘신나게 춤추고 싶다!’라고 생각하시는 분들께 더블 추천할게요. 꼭 들어주세요

 

원빈: ‘Graffiti’라는 곡을 처음 들었을 때, 무더운 여름에 딱 필요한 곡이어서 너무 신나고 행복했습니다. ‘Monochrome (Color)’과 상반된 콘셉트로 톡톡 튀는 멜로디와 함께, 그래피티를 그대로 표현한 안무의 조합이 완벽한 곡입니다. ATBO의 밝은 에너지를 듬뿍 받아 가셔서 무더위 또한 잘 이겨내시면 좋겠습니다.

SOLE(쏠) - ‘RIDE (feat. THAMA)’

오준석: 평소 SOLE 선배님의 노래를 너무 좋아해서 자주 듣는데, 그중 ‘RIDE’라는 노래는 들을 때마다 멀리 가지 않아도 여행을 간 것 같은 행복한 느낌이 듭니다. 바쁜 하루를 살아가는 BOAT 여러분이 긍정적인 에너지를 ‘뿜뿜’ 받으실 수 있게 이 곡을 추천하고 싶습니다.

백현(BAEKHYUN) - ‘놀이공원 (Amusement Park)’

류준민: ‘놀이공원’은 제 롤모델인 백현 선배님의 곡 중 가장 좋아하는 곡인데요. 이 노래를 들으면 마음이 편안해지는 느낌이라 스케줄을 마치고 집에 갈 때 자주 듣습니다. 특히 후렴구 가사와 멜로디가 너무너무 좋아서 정말 매일 듣고 싶은 노래입니다.

BIG Naughty(서동현) - ‘Vancouver’

배현준: 마음이 차분해지고 싶을 때 즐겨 듣는 노래인데요. 처음 반주부터 조용한 카페에 온 듯 기분이 좋아지는 곡입니다. 저는 특히 이 노래 중 “절대로”라는 가사가 5회 연속으로 나오는 부분을 가장 좋아합니다.

박재범 - ‘좋아 (JOAH)’

석락원: 박재범 선배님의 ‘좋아’는 신나는 R&B 곡으로, 박재범 선배님의 리드미컬하고 감미로운 목소리를 들으실 수 있습니다. 제목 그대로 정말 노래를 들으면 ‘와! 좋아!’라는 감탄이 나올 만큼, 신이 나고 자연스레 몸이 리듬을 타게 되는 곡이라고 생각합니다. 특히 아침에 이 노래를 들으신다면 전주에 나오는 세션, 클랩 소리 덕분에 긍정적인 에너지를 받아서 기분 좋게 하루를 시작하실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세븐틴 - ‘HOT’

정승환: 코러스에서 반복되는 “HOT”이라는 가사와 함께 중독성이 굉장한 곡이라고 생각합니다. 멋있는 래핑 이후 분위기를 바꾸는 도겸 선배님의 파트가 저의 최애 구간입니다.

권진아 - ‘운이 좋았지’

김연규: 제가 요즘 정말 많이 듣는 노래예요. 우연히 영상을 보다가 듣게 됐는데 반해버렸습니다. 이 곡은 버스 타고 갈 때, 잔잔한 노래를 듣고 싶을 때 너무 잘 어울립니다. 가사에 집중하면 나를 위로해 주는 느낌이 드는 정말 좋은 곡이에요. 정말 정말 연규 추천!

아이유(IU) - ‘마음을 드려요’

원빈: 가사가 너무 예뻐서 BOAT 여러분께 꼭 추천해 드리고 싶은 곡입니다. 요즘 ATBO는 BOAT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어서 너무너무 행복하고 감사해요! 항상 제 곁에 있어 주세요💙